홈 소개

|

자료마을

|

디자인관련

|

웹프로그램

|

사무용프로그램

|

방문자코너

|

가족게시판

|

동호회

 
 
 
방문자코너
  자유게시판
  생활의 지혜
  그누보드스킨




가장 필요한 프로그램이 무엇입니까?

어제 : 141

오늘 : 12

최대 : 723

전체 : 351,337

손님
접속자 3명, 회원 0명
 
 
자유게시판
▒ Home>방문자코너>자유게시판
  다쓰고 죽어라
  글쓴이 :  (58.♡.52.195)     날짜 : 19-12-20 09:44     조회 : 319    
💞몽땅 다 쓰고 죽어라 💞

어느해 겨울 간암 말기의 59세 환자가 호스피스 요양원으로 커다란 가방을 들고 찾아왔습니다,

그는 원장님 앞에 가방을 내려놓으며 말했습니다,

"아무리 길어야 6개월밖에 못산답니다.

여기 머물며 이 가방에 있는 돈만이라도

다 쓰고 죽을 수 있을까요?"

어려서부터 신문팔이, 껌팔이, 구두닦이...

안 해본 것이 없던 그 남자는 시장에서 옷장사로 돈을 벌어 자식들 키우고 시집 장가보내고 났는데 그만 덜컥 간암이 걸렸답니다,

하지만 자식들은 오직 아버지의

재산에만 눈독을 들이 더랍니다.

그리고 재산분배 문제로 싸움 까지 벌이는 모습을 보고, 내가 돈만 버느라 자식들을 잘못 키웠구나! 크게 반성을 했답니다.

또한 가난때문에 모으는 것이 습관이 되어

시장에서 싼 막술에 국밥을 먹으며 돈만 모았던 지난날이 후회스러웠답니다,

그래서 변호사를 통해 전 재산을 사회에 환원할 것을 서약한뒤에, 현금 5,000만원이든 가방만을 들고 생의 마지막 6개월을 보낼 곳을 찾아온 것이었습니다.

진달래꽃이 아름답게 핀 이듬해 봄날에 함께 방을 쓰던 40대의 위암말기 환자가그에게

말했습니다,

진달래꽃이 분홍색인 줄 이제야 알았습니다,

진달래가 저렇게 예쁜 줄 이제야 알았습니다,

그러면서 창을 바라보며 하염없이

눈물을 흘렸지요.

강남에 큰 빌딩을 가지고 있던 그 40대 남자 역시 그동안 오직 일밖에 몰랐답니다.

일하느라 밤도 새벽도 아침도 .

없었습니다.

눈도, 비도, 구름도, 태양도

보이지 않았답니다.

재산이 불어나면서 돈 빌리러 오는 사람들이 많아지자, 일과 관계된 사람들 외에는 아무도 만나지 않았답니다.

그가 호스피스 요양원에 온지 3개월 만에

40대의 그 남자가 먼저 이 세상을 떠났습니다.

그리고 2개월 후에 그 또한

세상을 떠났습니다.

결국 들고 온 5,000만원도

다 쓰지 못한 채...

일 때문에 호스피스 요양원에

오갔던 적이 있었습니다.

그곳에서 죽음을 앞둔 많은 분들을 보았습니다.

결혼 날짜까지 잡았다가 위암 말기 판정을 받고 온 20대 아가씨, 딸아이를 남겨 두고 가는 것이 안타까워 밤마다 흐느끼는 30대 아주머니...

그런데도 무정하게 봄은 어김 없이 왔고,

꽃은 그토록 아름답게 피어났습니다.

가끔 죽음을 숙연히 받아들여,

헌옷을 벗고 새 옷으로 갈아입는 과정 으로

믿는 분들도 있습니다,

하지만 후회와 안타까움과 남은 것들에 대한 미련을 지닌 분들이 더 많습니다,

많이 갖고 누려본 분일수록 더욱 그랬습니다,

버리는 연습보다 모으는 연습만 하여, 두고 가기가 아쉬워 그랬을 것 입니다.

'다 쓰고 죽어라' 라는 책의 저자

'스태판 폴란'은 말합니다.

'최고의 자산 운영이란 자기 재산에 대한 성공을 과시하기 위해서 트로피처럼 모셔두지 않고 행복을 위하는 일에 쓸 줄 아는 것'이라고.

그는 멋진 삶을 위하여 다음과 같은

네 가지를 제시합니다.

첫째, 오늘 당장 그만둬라

[Quit Today]

똑같은 일을 죽을 때까지

하지 말라.

2~3년마다 돈이 몰리는 곳을 찾아

새로운 일을 시작해라,

기업은 당신에게 평생을 약속하지

않는다.

당신은 직장에서‘용병’일뿐이다,

더 좋은 조건을 제시하는 곳이 있으면

서슴없이 옮겨라.

둘째, 현금으로 지불해라

[Pay Cash]

카드를 사용하면 자기에게

과도한 물건도 덥석 사게 된다.

땀 흘려 번 빳빳한 지폐로 물건을 사라.

저도 모르게 낭비가 없어진다.

셋째, 은퇴하지 말라

[Don't Retire]

은퇴만 하면 ‘영원한 휴가’를 즐길 수 있다는 환상에서 깨라.20년간 신통찮은 연금으로 연명하면서 빈둥거리는 것뿐이니까

그러다보면 건강도 나빠지고 정신도 녹슨다.

65세를 넘긴 뒤에도 새로운 일을 얼마든지

찾을 수 있다.

넷째, 다 쓰고 죽어라 [Die Broke]

만약 당신이 첫째~셋째 충고에 따라

살아왔다면,이미 충분한 재산을 모았을 것이다.

자식에게 물려줄 생각 말고 여생을 최대한 즐겨라.

유산이 없으면 자식들이 돈 가지고

다툴 일도, 가산을 탕진할 일도 없다.

다 쓰고 죽으라는 말은 결국 후회 없이

살라는 말입니다.

이 세상을 위하여 몸을 다 쓰고 간다는 것은

모두 써야 할 것이 비단 재산만은 아닙니다.

몸도, 마음, 정신도 그렇습니다.

예쁘게, 아름답게, 고귀하게, 모셔

두고 자랑하려고 가꾸고 배우는

것이아닙니다.

달리기, 헬쓰, 요가, 모든운동도

그렇습니다.

미래를 위해서 건강을 모으는 것이 아니라,

쓰기 위해서 운동을 하는 것입니다.

미래를 위해서 돈 을 모으는 것이

아니라,

지금 행복하게 살기 위해서 영혼을 성장시키며,

삶에 경험이 되는 것으로 바꾸고 쓰기 위해서 모아야 합니다.모으지 않고 다 쓴다면 아마도

그 사람은 다 쓰면서 그만큼의 경험을 사게 될 것입니다.그런데 분명한 진리가 있습니다,

결국 그 경험이 그보다 더 많은 돈을 벌어들이게 된다는 것입니다,

그만큼쓰고 그만큼 버리면 얻는다는 것이지요.

어렵겠지만 가족에 대한 걱정, 미래에 대한 두려움,

외로움 같은 것을 버리는 연습을 해야 합니다.

이 세상에 와서 후회 없는 죽음을 맞이 하기 위하여,

자신만의 행복 기준을 만들어야 할 것 같습니다.

다 쓰고 죽어라 ㅡ .

서강대 모 교수가 서울시에 거주하는

대학생을 상대로

"아버지에게 원하는것이 무엇인가?"

하는 설문 조사를 한 결과

약 40% 정도가

"돈을 원한다"라고 답을

하였다고 합니다.

또한 서울대학교 학생을 대상으로

"부모가 언제쯤 죽으면 가장 적절할 것 같은가?"

하는 설문조사에서는

'63세'라고 답한 학생이 가장 많았다고 합니다.

그 이유로는 은퇴한 후 퇴직금을 남겨 놓고

사망 하는것이 가장 이상적이기 때문이라니 가슴이 답답할 따름 입니다.

어쩌다 이 시대 젊은이들이 스스로 잘

살기 위해 노력하기 보다는

피땀흘려 이루어 놓은 부모 재산을 호시탐탐 노리는 강도가 되었는지 한숨만이 나옵니다.

사실이라면 공부 잘 하는 것과 효도는

전혀 상관 없는 건가요?

그래서 자식한테 재산 물려주기 위해

바둥바둥 할 것이 아니라.

자기가 일군 재산 자기가 다 쓰고

죽어야 합니다.

아버지 앞으로 생명보험 많이 들어두면,

아버지 언제 죽나하고 기다리게 된다고 합니다.

장례식 치를 돈도 남기지 않으면

민폐가 되니,

장례식비용 정도만 남기면 되겠지요.

그래서 "다 쓰고 죽어라" 하는 책이 나왔을 때 베스트 셀러가 되었지요.

그 책을 읽어보니 자기가 죽으면

가족들이 어떻게 살까 걱정하지 말고 마음 푹놓고 죽어라고 하더군요.

물론 가진돈 다쓰고말이죠.

자식들은 공부만 시켜주면 되지 재산 까지 남겨주는 것은 자식을 버리는 지름길 이라고 합니다.내가 죽으면 남은 애들이나 마누라가 어떻게 살까 걱정 안해도 100%가 죽고,

3년만 지나면 아버지 존재 까맣게

잊고 잘 산다고 하네요.

이 말 명심 하세요. 즐거운 날 되세요. .

🎧 어니언스/작은새🎸

[출처] 다쓰고 죽어라 (지성아빠의 나눔세상 - 전원 & 귀농 -) |작성자 항공촬영


게시물 132건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최근
132 다쓰고 죽어라 12-20 320 12-20
131 이청득심 10-31 329 10-31
130 ✔입(口)이란 무엇인가?-퍼온 글 08-22 681 08-22
129 흑백사진을 칼라로 04-14 671 04-14
128 萬事分已定,浮生空自忙. 03-09 886 03-09
127 돼지의눈 03-25 955 03-25
126 악성코드 알림 김동수 01-18 979 01-18
125 타용도농지일시전용허가신청방법 김동수 01-18 923 01-18
124 내아이피보고 김동수 01-18 823 01-18
123 전자공화국일본 김동수 12-02 955 12-02
122 공부잘하는 방법 김동수 09-03 1196 09-03
121 건축시공단가 08-18 1316 08-18
120 computer 시작 바이오 프로그램 설치방법 김동수 06-25 1077 06-25
119 우리나라 연대표기법 김동수 06-24 1002 06-24
118 근저당설정 내손으로 해제등기 하기 김동수 06-24 1622 06-24
 1  2  3  4  5  6  7  8  9  
 
   

사이트소개    |   이용약관    |   개인정보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부산시 진구 당감2동 신가야 벽산블루밍
TEL : 051-896-0000| FAX : 000-000-0000 | E-mail : nunbuse@hanmail.***